2007년 11월 5일

파킨슨의 법칙

그림 출처: http://www.pandora.ca/pictures4/842662.jpg
파킨슨의 법칙(Parkinson’s law): 업무는 그에 할당된 시간만큼 늘어지는 경향이 있다.

예를 들어, 마감 시간이 하루면 하루가 걸리고 이틀이면 이틀이 걸린다는 것이죠. 그리고 근무시간 내에 할 수 있는 일이라고 해도 야근을 한다고 생각하면 밤까지 일하게 됩니다.

저는 원고 청탁을 받는 경우가 종종 있는데, 마감시한이 1주일이면 1주일이 걸리고 2주일이면 2주일이 걸립니다.

대부분의 사람들은 시간이 넉넉하면 일을 신속하게 처리하지 않습니다. 더 느리고 더 비효율적으로 일하게 되죠. (제 얘기입니다. T.T)

서적도 나와 있으니 파킨슨의 법칙이 좀 더 상세하게 알고 싶으신 분은 책을 보세요.

파킨슨의 법칙
노스코트 파킨슨 지음, 김광웅 옮김/21세기북스(북이십일)

사람이란 시간이 적을수록 더 빨리 집중해서 일하는 존재입니다. 그러므로 적어도 자신이 해야 할 일에 대해서는 데드라인을 좀 더 빡빡하게 정할 필요가 있겠죠? (물론 이 법칙을 악용하는 매니저가 있을 수 있으니 조심하시고요. ^^)

댓글 2개:

Kim :

저는 대학생입니다.

완전 공감합니다.
과제 기한이 1주일이면 1주일이 걸리고 내일까지면 하루가 걸리죠, ( ..) 그것이 같은 난이도의 과제인데도 불구하고!!

익명 :

그리고 언제나 하루가 모자라고..
"하루만 더 있었으면 끝낼수 있는데.."하고..

몇일을 먼저 시작해도.. 꼭 하루가 모자라요.. -_-;

댓글 쓰기

댓글을 환영합니다.

스팸으로 인해 모든 댓글은 운영자의 승인 후 등록됩니다. 스팸, 욕설은 등록이 거부됩니다. 구글의 블로그 시스템은 트랙백을 지원하지 않습니다.